News

현대차·기아-카이스트, 차세대 자율주행 라이다 센서 개발 | 비맥스테크놀로지

작성자
newbemax
작성일
2024-02-26 09:13
조회
127

안녕하세요!

Digital 시대를 만들어가는 Embedded System 산업용컴퓨터Display Solution 기업 비맥스테크놀로지입니다!

현대차·기아가 카이스트와 차세대 자율주행 센서 '온칩라이다'를 개발합니다. 온칩라이다는 광반도체 기반 고성능 센서로, 자율주행에서 눈 역할을 합니다.

현대차·기아는 카이스트와 카이스트 대전 본원에 '현대차그룹-카이스트 온칩 라이다(On-Chip LiDAR) 공동연구실(이하 공동연구실)'을 설립한다고 21일 밝혔습니다.

공동연구실은 현대차·기아 선행기술원과 카이스트 전기·전자 공학부 연구팀(김상현·김상식·정완영·함자 쿠르트) 등 30여 명 규모로 구성됩니다. 2028년까지 4년간 운영됩니다.

 

 

news-p.v1.20240221.4c51946793804962b9fe0a729a8b642b_P1.jpg
이종수 현대차 선행기술원장 부사장(왼쪽)과 이상엽 카이스트 연구부총장
 

공동연구실은 자율주행에 필수인 고성능·소형 온칩 센서 제작 기술과 새로운 방식의 신호 검출 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온칩 센서는 반도체 기술을 이용해 다양한 기능을 추가한 것으로, 이를 활용하면 라이다를 기존보다 소형화할 수 있으며 반도체 공정을 이용한 대량생산으로 가격 경쟁력도 확보할 수 있습니다.

또, 현재 자율주행 센서는 빛을 방출하고 돌아오는 시간을 측정해 사물과의 거리를 측정했지만, 차세대 신호검출 기술인 '주파수 변조 연속파(FMCW, Frequency modulated continuous wave)'를 활용한 방식은 시간에 따라 주파수가 변화하는 빛을 방출하고 돌아오는 빛의 주파수 차이를 측정해 거리를 검출합니다.

기존 대비 신호의 잡음이 적고 사물과의 상대속도까지 산출할 수 있으며 태양광 등 외부 광원의 간섭을 배제할 수 있어 악천후 환경에도 상대적으로 유리합니다.

KAIST는 △실리콘 포토닉스(광반도체) 기반 소형 온칩 라이다용 소자개발 △라이다 구동을 위한 고속, 고출력 구동 집적회로(IC) 제작 △라이다 시스템 최적화 설계 및 검증 등 연구팀별로 특화된 전문 분야에서 세부 연구를 담당합니다.

현대차·기아는 산학협력 전문기관인 현대엔지비와 공동연구실의 운영을 총괄하며 기술 동향 파악과 연구 방향 제시, 핵심 아이디어 도출과 연구 역량 강화를 위한 기술·전문가 추천 등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입니다.

현대차·기아와 카이스트는 2028년까지 온칩라이다 개발을 완료, 레벨3 이상 자율주행차에 탑재할 계획입니다.

 

 

news-p.v1.20240221.39d8badea5344a92918fdf3aae5ffaeb_P1.jpeg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카이스트와 협력해 완전 자율주행 시대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라이다 소형화를 비롯해 고가의 라이다 가격을 낮추는 기술 개발 성과를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상현 카이스트 공동연구실 책임교수는 “자동차 '눈'이 되는 라이다는 향후 자율주행차 기술 개발을 위한 핵심이자 완성차 업체에서도 기술 내재화가 필수로 요구된다”며 “기술이 중요한 시점에 공동 연구실이 설립되는 만큼 라이다 관련 기술을 선도하는 기술 기반을 다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출처: 전자신문




 

 

 

비맥스테크놀로지는 원하시는 사양으로 완성 후 철저한 검사를 통해 최적의 PC를 고객님들께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넓은 온도 범위 및 견고한 임베디드 팬리스 컴퓨터

*다중 GigE / PoE 포트가 있는 머신 비전 플랫폼

*GPU 엣지 AI Computing(컴퓨팅) 차내 팬리스 PC

*초소형 팬리스 컨트롤러

*감시 / 비디오 분석 컴퓨터 시스템

*확장 PCIe 슬롯 / 고성능 Server PC

혹시나 더 궁금하신 점이나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비맥스테크놀로지​​로 문의해 주세요!

오늘도 비맥스테크놀로지의 공식 블로그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메뉴 닫기